과천의 역사
과천의 인물
과천의 지도
지정문화재
비지정문화재
명소
과천8경
기타문화재
무동답교
과천나무꾼놀이
줄다리기
석전대제
원소절
도당제
보부상 두령뽑기
게 줄다리기
구전설화
민담
민요민담녹취록
과천 지역에서 정월 보름날을 전후하여 풍년을 축원하는 줄다리기가 행해져 왔다."뒤로 물러남으로 승리를 삼고, 앞으로 나아감으로 패배를 삼는데, 게는 물러나는 걸음을 장기로 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이것을 게줄다리기라고 한다.
과천은 삼남가는 큰길가에 끼어 있어 백성과 물과 산이 풍성하며 인가가 많았다. 이따금 놀이하는 일도 많아 불싸움놀이와 돌싸움놀이를 하곤 했는데 가장 좋아하는 것은 줄을 당기는 놀이였다. 풍년이 들고 사람들이 즐거운 일을 당할 때면 줄다리기 행사를 하였다.
숫줄과 암줄이 다리의 남과 북으로 나뉘고 달리는 뱀 모양으로 꼬아서 누운 용의 모양을 가마 태우듯이 한다. 징을 우리며 기를 흔들고 각기 줄을 뒤로 당기고 '어영차'하는 소리가 양편에 진동하면서 경기를 진행한다.
어깨를 대고, 입을 다물고, 머리를 흔들면서 눈을 부라린다. 한바탕 지고 이김에 한번 즐거워하고 한번 분해하는데, 노래하는 사람과 춤추는 아동이 승리를 위해 단란하게 기뻐하니 해로울 것이 없다. 사람들은 오히려 불싸움 놀이와 돌싸움 놀이보다 더 낫다고 한다.
과천 도시화 과정에서 중단되었던 것을 1993년 시민의 날을 기념하여 과천 민속보존회 주관으로 재연된 바 있다.

 

 

Gwacheon area on the fifteenth day after the New Year and pray for good harvest has been done by the tug of war. "Samgo back and win the South, we defeat the naahgam samneunde, crab backs long-term step is to" Hence it is gejuldarigirago . The main street is going to Gwacheon Samnam got stuck in the mountains, water, and rich people and that is said. Sometimes things got to play your favorite bulssaumnolyiwa dolssaumnolyireul'd have to draw the line was fun. They get a good job holding abundance Whenever the event was tug of war. South and north of the bridge is divided amjulyi sutjulgwa run into a snake shape kkoahseo'll burn like the appearance of a dragon is lying. Draw a line behind each flag waving woorimyeo gong 'heave' on both sides of the sound vibrations to the game in progress. Put your shoulders, your mouth shut, shaking his head, Linda sat in the eye. Winning once, and it is awful fun to disassemble, who singing and dancing to karaoke to win the child's good to do no harm. Bulssaum people rather than play games with dolssaum is better. Gwacheon urbanization process that was interrupted in 1993 to commemorate the Day of citizens in Gwacheon jaeyeondoen Folklore Preservation Society has organized.



果川地域で正月15日を前後して豊年を成就を祈る網引きが行われる来た."後に退くことで勝利を三考, これから進むことで敗北を買ったが, 蟹は退く歩みを長期にすることだ" だからこれをゲズルダリギと言う.

果川はサムナムがは表通りに立ち込めるある民とかむ山がふんだんで人家が多かった. 時々遊ぶ仕事も多くてブルサウムノルとドルサウムノルイをするしたが一番好きなことは竝びを繰り上げる遊びだった. 豊年になる人々が楽しい事にあう時なら網引き行事をした.

スッズルとめす竝びが足の南と北で分けられる走る蛇模様で組んで横になった竜の模様をお御輿乗せたようにする. どらを抜きながら育てる振るそれぞれ竝びを後に引く '御影のため'する音が両側に震動しながら競技を進行する. 肩を大鼓, 口をつぐむ, 頭を振りながら目をむく. ひとしきり至高勝つに一度楽しむ一度分解するのに, 歌う人と踊る児童が勝利のために団欒に喜んだら有害なことがない. 人々はむしろ不けんか遊びとドルサウム遊びよりもっとましだと言う.

果川都会化過程で腰砕けになったことを 1993年市民の日を記念して果川民俗保存回主観に再演された事がある.